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고사리 손으로 토닥 토닥

기사승인 2020.08.03  13:51:26

공유
default_news_ad1

- 함양문화원 1일 지곡 개평마을서 고택·종가집 활용사업 ‘느림의 행복’ 열어

   
▲ 고사리 손으로 토닥 토닥
[매일경남뉴스] 함양문화원은 지난 8월 1일 지곡면 개평한옥마을에서 2020 고택·종갓집 활용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한 ‘느림의 행복’ 행사를 마무리했다.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한풀 꺾였지만,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실천으로 체온, 손소독, 마스크착용 준비와 함께 1회기가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문화를 사랑하는 가족단위, 자매, 친구들과 함께 함양군민 10가정, 총 30명이 참가해 하루 동안 함께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1일 오전 10시 30분 지곡 일두홍보관에서 전반적인 함양의 역사에 대해 공부하는 시간을 가진데 이어 개평한옥마을에 산재해 있는 문화재인 일두고택, 노참판댁고가, 하동정씨고가 등을 둘러보고 문화해설을 들으며 보고 익히는 시간을 가졌다.

또 전통 먹거리인 다식 체험을 통해 성인들은 어머니의 손길을 느끼고 청소년들은 부모님과 함께 전통 먹거리를 직접 만들어 먹는 뜻깊은 시간으로 행사 참가자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했으며 ‘개평한옥마을 퀴즈’를 하면서 가족 간 친화력을 높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자녀와 함께 행사에 참여한 이모씨는 “코로나 19로 인해 집에 있다가 이렇게 문화체험과 더불어 가족 간의 화합과 사랑을 함께하는 추억을 만들고자 왔는데, 작은 손으로 다식을 만들고 다양한 체험도 하니 아이들도 좋아해서 정말 기쁘다”고 말했다.

백승안 기자 bsa6767@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경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