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거창군, 38개 분야 1,741명 노인일자리사업 실시

기사승인 2020.02.07  14:56:03

공유
default_news_ad1

- 활기찬 노후 안정을 위해 지난 해 보다 487명 증가

[매일경남뉴스 최혁열 기자] 거창군은 지난달부터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이 읍면사무소를 비롯한 4개의 수행기관에서 동시에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올해는 총 63억 원의 예산으로, 아동을 대상으로 하는 동화구연 일자리 등 38개 분야에서 지난해보다 487명이 증가한 1,741명이 노인일자리사업에 참여하게 된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은 크게 공익활동형,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3개 분야로 나뉜다.

공공시설관리, 노노케어, 경륜전수 등의 공익활동형은 24개 분야 1,450명, 지역아동센터와 보육시설 등에서 환경정비, 급식지원, 귀가지도를 활동하는 사회서비스형은 2개 분야 83명의 어르신들이 활동 중이며, 만 60세 이상 어르신들이 소규모매장과 전문직종사업단 등을 운영하면서 보조금 외에 이윤을 창출하는 시장형은 12개 사업장에 208명이 참여하고 있다.

특히, 시장형으로 운영하고 있는 실버카페의 ‘웃음’의 경우 경남에서 두 번째로 많은 매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7일 시음회를 시작으로 5호점인 경남도립거창대학점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현재 5호점 운영을 위해 10여 명의 어르신들이 전문가에게 커피머신 사용법과 서빙 등을 배우고 있다.

최혁열 기자 01193091604@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경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