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마리면 농촌지도자회, 고구마 수확으로 이웃사랑 실천

기사승인 2019.10.01  14:33:26

공유
default_news_ad1

[매일경남뉴스 최혁열 기자] 마리면 농촌지도자회(회장 신갑성)는 1일 농촌지도자회 회원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마리면 영승리에 소재한 텃밭에서 고구마 수확작업으로 구슬땀을 흘렸다.

마리 농촌지도자회원들은 이날 지난봄에 파종하여 직접 농사를 지은 알이 굵고 상품성이 좋은 고구마를 선별 수확하여 고구마 판매를 통한 수익을 관내 농업인과 어려운 이웃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지원 사업에 사용하기로 하였다.

신갑성 회장은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고구마를 수확하게 되어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농촌지도자회는 마리면과 이웃주민들에게 도움이 되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마리면이 애향심과 이웃사랑이 넘치는 고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혁열 기자 01193091604@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경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