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거창군 웅양면 하성 단노을 마을에 울리는 ‘치유의 종소리’

기사승인 2019.07.13  17:31:34

공유
default_news_ad1

- 제6회 하성단노을생활문화센터 마을축제 개최

[매일경남뉴스 백승안 기자] 웅양면 하성단노을문화센터(센터장 김문호)는 7월 13일, 웅양면 하성단노을생활문화센터(구 하성초등학교) 강당에서 이임형 웅양면장, 이홍희 군의회 의장 및 김일수 도의원을 비롯한 관내 기관단체장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하성단노을생활문화센터 마을축제를 개최했다.

이번 하성 단노을 마을축제는 ‘여섯 번째 이야기-마을에 울리는 치유의 종소리!’라는 주재로 오전 10시부터 1부 어르신 백일장을 시작으로 2부 개회식 및 초청 공연과 단노을 주민 공연, 3부 노래자랑 순으로 진행했다.

특히 이번 행사는 택견 시범, 단노을 풍물패 공연, 대금·통기타·색소폰 연주, 단노을 소리울림 동아리의 난타공연 등 주민들이 평소에 갈고 닦은 실력을 선보이며 주민들이 무대의 주인공이 되어 함께 어우러지는 축제의 장이 되어 의미를 더했다.

김문호 단노을생활문화센터장은 인사말을 통해 “단노을은 자발적인 주민들의 참여로 이루어진 순수한 주민자치공동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하성 단노을문화센터가 오지라는 취약한 점을 극복하고 더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하성단노을문화센터는 폐교인 하성초등학교를 터전으로 삼아 주민들의 자발적인 봉사와 참여로 전국 유일무이하게 마을 공동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풍물·난타·노래·댄스·건강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동호회 연습공간 및 마을 아이들의 택견수업과 놀이공간 등 문화와 예술의 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백승안 기자 bsa6767@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경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